제4대 정승룡 목사 취임 및 김경찬 목사 은퇴 예배

12월 6일 (주일) 오후 4시 리치몬드 침례교회 본당

버클리 인근에 위치한 리치몬드 침례교회는 현 담임목사인 김경찬 담임목사의 은퇴예배 및 제 4대 담임목사로 부임하는 정승룡 목사의 취임예배를 오는 12월 6일(주일) 오후 4시 리치몬드 침례교회 본당에서 드린다.

1979년에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설립된 리치몬드 침례교회는 지난 40여 년간 지역 한인 및 버클리 대학의 학생들의 영혼 구원에 앞장서 왔다. 2008년에 부임한 김경찬 담임목사는 지난 12년간의 사역기간 동안 중보기도 사역 및 사역 별 코디네이터 제도를 통해 더 많은 교인들이 받은 달란트를 가지고 교회 사역에 참여할 수 있게 하였으며, 해외 선교 및 이웃 초청 체육대회와 버클리 학생들의 테니스 대회들을 통해 지역 선교에 이바지하였다.

4대 담임목사로 부임하는 정승룡 목사는 ‘예수만 바라보는’ 목사가 되는 소명을 받고 사역을 행하였다. 대전 늘사랑 교회 담임목사로 20여 년간 재직하였고, 그 전에 노만한인침례교회를 담임하였다. KOSTA 국제 이사 및 강사, 침례교 미래를 준비하는 모임 (침미준) 대표, 침례교 북한선교회 공동회장, 침례신학대학원 겸임교수 등을 역임하였다. 정 목사는 고려대학교 사범대학 영어 교육학 학사, South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 목회학 석사 (M. Div)와 철학 박사 (Ph. D) 학위를 취득했으며, 저서로는 ‘예수를 알아야 인생이 보인다’ (2017) 가 있다. <김동열 기자>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