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가을맞이 가곡의 밤 “한인들 가슴 적셔”


SV한인체육회 성황리 개최… ‘벨라 보체’ 성악인들 오페라, 가곡 등 선사

가을밤 아름다운 목소리의 향연이 북가주 하늘 아래 울려 퍼졌다.

실리콘밸리 한인체육회(회장 안상석)가 지역 한인 음악인들과 ‘가을맞이 가곡의 밤’ 행사를 갖고 한인들에게 멋진 음악 무대를 선사했다.

지난 17일 산타클라라 대학 미션 처치에서 열린 이날 행사는 성악인 모임 ‘벨라 보체 솔로이스트 앙상블(대표 김혜란)’을 주축으로 첼리스트 세라 홍, 피아노 반주 안영실씨의 협주로 이뤄졌다.

김혜란 대표가 서정시 ‘엘레지(비가)’로 1부 막을 올린 후 푸치니의 오페라 ‘라보엠’ 중 ‘무제타의 왈츠’, 비제의 오페라 ‘카르멘’ 중 ‘사랑은 자유로운 새’, 베르디의 ‘라 트라비아타’ 중 ‘축배의 노래’ 등 주옥같은 곡들이 무대를 장식했다. 2부는 한인들에게 친숙한 ‘산아’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아리아리랑’ ‘울산아가씨’ 등 가곡으로 꾸며졌다. 이어 출연진 전원이 무대에 올라 SV 한인체육회 임원들이 설치한 초대형 태극기를 뒤로 한 채 ‘그리운 금강산’을 열창해 400여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안상석 체육회장은 이날 “스포츠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주최한 이번 행사를 통해 침체된 공연 문화가 부활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동포 여러분들을 위한 생활체육 나눔문화를 실천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지역 한인 성악인들이 ‘가을맞이 가곡의 밤’ 행사에서 첼리스트 세라 홍, 피아노 반주 안영실씨의 협주로 ‘그리운 금강산’을 열창하고 있다. 왼쪽부터 베이스 바라톤 이석창, 테너 이우정, 소프라노 설정선, 김혜란 대표, 소프라노 김수정, 소프라노 이윤연씨.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