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포사회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의향 있어”


동북아역사재단 이현주 사무총장, S.F총영사관 방문

동북아역사재단 이현주 사무총장은 지난 4일 주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총영사 한동만)을 방문, 총영사관 1층 이벤트홀에서 열린 역사민간네트워크 구축 간담회에 참석하였다. 이현주 사무총장은 본국 역사 전문분야 박사 49명이 각 분야별로 활동하고 있는 동북아역사재단에 대해 소개하고 국제사회에 대한 한국 바로 알리기 차원에서 한국의 역사를 올바로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 총장은 향후 동포사회와 연계하여 동포사회의 다양한 세대 및 계층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역사교육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구상중에 있다고 밝히면서 이와 관련하여 교포사회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의향이 있다고 말했다. 약 1시간 동안 진행된 이 날 간담회에는 토마스 김 SF한인회장, 김한일 대표, 장동구 NAKS이사장 및 교육분과간사, 송지은 코윈회장, 이경이 전 코인회장 등 약 10여명이 참석하여 그간 역사관련 이슈에 대해 실시해온 각 단체의 활동 현황을 설명하고 의견을 제시했다. <제공: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

사진: 간담회 진행광경. 발언중인 이현주 사무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