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두 의사의 숭고한 나라 사랑 정신 상기하자”


23일, 장인환 전명운 의사 및 천암함 추모식

SF 한인회관에서

미주 독립운동 최초 의열투쟁의 기폭제가 되었던 장인환·전명운 의사 의거 108주년과 북한에 의해 폭침 당한 천안함 47해군용사 6주기를 맞이하여 샌프란시스코 한인회(회장 토마스김) 주최로 23일 오전11시 한인회관 강당에서 열렸다. 한동만 SF총영사, 상항 한미노인회 김관희 회장, 6.25참전 국가유공자 미주총연합 민기식 회장, 전명운의사 유족대표 표한규 선생, 평화통일자문위원회 권욱순 수석부회장, SF체육회 박양규 회장 등 지역 단체장과 동포 100여 명이 참석하여 두 의사의 숭고한 나라 사랑 정신을 다시 한번 상기 했으며 천안함 폭침으로 산화한 47해군 용사를 기르는 추모식과 함께 근래 북한 도발에 대한 성토도 있었다.

또한 행사 순서에 따라 임기를 마치고 한국으로 귀국하는 한동만 총영사와 유족대표이신 이태희 선생, 표한규선생, 정지원 회장, 김해룡 총재에게 감사패 증정이 있었다.

이어서 Northern Station 경찰서장으로 3년간 지역사회의 치안과 동포사회에도 협조를 많이 한 Captain Greg McEachern에게 감사패 증정식과 DVC 컬리지 진성희씨에게 봉사활동 감사장 수여식도 가졌다.

사진: 토마스 김 회장이 추모식에서 개회 인사를 하고 있다.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