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F 유니언 스퀘어에 울려퍼진 우리의 얼, 아리랑”


<S.F 제24회 ‘한국의날 문화축제’ 성황리에 마쳐>

화려한 연주와 다양한 공연으로 내용에 충실 해

안산시립국악단 인상적 연주 남겨

지난 17일 24회 ‘한국의날 문화축제’를 개최한 SF한인회(회장 토마스 김)가 초반의 우려를 말끔히 씻어내고 보기 드문 화려한 연주와 다양한 공연으로 내용이 매우 알찼다. SF한인회는 준비과정에서 초반 후원금 모금 활동이 저조하고 일부 작년 후원자들은 언론에 보도된 지난해 한인회 재정보고에 대한 시시비비를 이유로 거부하는 등 후유증이 이어졌지만 한인회는 준비위원장들과 이사회를 중심으로 일치 단결해 난관을 극복했다. 특별히 안산시립국악단의 연주는 구경나온 한인들은 물론 미국 참석자들로 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우리고유 민요 아리랑을 시작으로 영화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에 걸쳐 국악으로 공연하기 힘든 곡들을 잘 소화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하나의 흐트러진 모습을 보이지 않아 잘 준비된 연주단의 모습을 인상적으로 남겼다. 알라미다에서 온 한 김 어르신은 “생각보다 짜임새 있게 잘 진행돼 한국사람으로 자부심을 갖게 했다. 준비하신 분들의 노고가 있었기에 이런 큰 행사를 보게된 것 아니냐. 이렇게 합심하면 좋은 결과가 나온다. 우리 한인 모두에게 격려해 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 제1부에선 마침 미국을 순방중인 정세균 국회의장이 참석해 북가주 지역 교민들을 격려하고 짧은 기간 동안 소녀상 기림비 건축기금 목표액을 초과 달성한 한인사회를 높이 치하했다. 북가주 지역에 정의장의 자녀가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 동안 SF소녀상 기림비을 위해 김진덕 정경식 재단(대표 김한일),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총회장 강승구), SF한인회(회장 토마스 김), KOWIN SF지부(회장 송지은) 등 4개 단체가 주축으로 모금활동을 벌려왔다. 이번 기념비 건립 중국계 파트너인 CWJC(위안부 정의연합)의 쥴리 탱과 릴리안 싱 전 가주 판사들이 참석해 “일본이 저지른 죄상에 대해 진정한 사과를 할때까지 함께 나가자”고 말해 참석자들로부터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용수 할머니는 "샌프란시스코에 소녀상 기림비 건립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많은 분들을 잊을 수 없다"며 감사를 표했다. 무대 밖에선 남창동 줄타기가 벌어져 관심을 끌었다. 이번 행사에 김진덕 정경식 재단은 2,000개의 치과용품, 쇼핑백과 후원금 등 $32,900, 뉴멕시코에 거주하는 샌프란시스코 올드타이머 임경애 그랜드 마샬이 $ 5,000를 각각 기부했다. 제1부행사에선 이광호 총괄준비위원장의 개회선언과 미국방외국어대학원 기수단의 입장으로 막이 올랐다. 토마스 김 SF지역 한인회장의 대회사, 임경애그랜드 마샬 김복기 공동명예회장 김한일 공동명예 대회장의 격려사에 이어서 신재현 총영사, 제중길 안산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등의 축사가 있었다. 주류사회 애드 리 SF시장, 마이클 톰슨 하원의원 , 마이클 혼다 하원의원, 데이빗 추 주하원의원, 롭 본타 주하원의원, 오비스 데이비스 발레호 시장, 트리쉬 헤레라 알라미다 시장, 필립 뎁펠 미국방대학원 총사령관, 피오나 마 가주 조세평형국 의장, 조앤 헤이스 화이트 SF소방국장 등 시장 또는 정치인들이 참석 또는 축사를 보내왔다. 본국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 우상호 민주당 원내대표, 이종걸 민주당 전 원내대표, 박원순 서울시장, 주철기 재외동포이사장, 양창영 새누리당 재외국민위원장 등이 제24회 한국의날 문화축제 축사를 보내왔다. 제2부에선 샌프란시스코 소년합창단, 미스아시안 퍼레이드, 안산시립국악단, 미국방외국어대학(전통부채춤), 태권도 시범(윌리암 김 태권도장 익스트림 태권도 시범단), 옹경일 무용단(꽃들의 향연), 한국문화원(강강술래, 산조 춤 & 삼고무), 한복쇼, 벙커밴드(K-POP), 김일현 무용단(꽃과 나비, 북소리와 소고 춤), 가야금과 대금 연주가 있었다. 이어서 제1회 샌프란시스코 한인회 제1회 미술경연대회 시상식과 함께 출연진과 참석자들이 함께 피나레로 ‘고향의 봄’을 부르면서 대 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날 행사장에는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항공을 비롯하여 게스관광, SF한미라이온스 클럽 의료봉사, 디그니티, 한미은행,캐시크릭 카지노 리조트(10월 30일 보컬그룹 장미여관 공연 홍보) 등 27개에 달하는 한인관련 업소들이 부스를 열고 열띤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게스관광에선 박카스 드링크를 거의 모든 한인 참석자들에게 제공했다. 소녀상 기림비 모금액은 총 1천 5백달러가 거쳐 공식 모금활동은 마감했다. 토마스 김 회장은 지난 행사 관련 기자회견에서 내년 행사는 유니언 스퀘어보다 픨모어 스트리트에서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제시해 행사장소가 바뀔 가능성도 있다.

사진1 : 미스아시안 퍼레이드 사진2: 리본 커팅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