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산호세 산 증인 장영진씨 타주 이사


치과 의사 아들의 권유로 떠나게 돼

장영진 전 산호세한인회 이사장이 산호세를 떠나 아리조나 주로 이주 한다.

장씨는 40여년전 서니벨시로 이민,정착 하면서 한인동포사회의 여러단체에서 봉사한 지역 한인사회의 산 증인으로 알려져 왔다. 산호세한인회의 이사장 3회 역임을 비롯한, 체육회, 해병전우회, 노인회의 상임고문과 한인회장선거관리위원장으로 봉사한 공로가 인정되어 국무총리 표창을 받기도 했다.

장씨는 아리조나주에서 치과의사로 일하고있는 아들의 권유로 떠나게 되었지만, 제2고향인 정든 산호세를 잊을 수 없다고 말했다. 한인동포사회가 작은 일로 갈등과 분열이 될 때 안타까웠 했으며 주류사회로부터 인정 받는 한인커뮤니티가 되도록 노력 해야 할것이라는 고언도 남겼다.

<사진: 장영진 전 산호세한인회이사장>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