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장인환, 전명운 의사 의거 109주년 기념 추모식


109년전 3월23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장인환·전명운 의사가 일제의 침략행위를 정당화하는 발언을 한 친일파 미국 외교관 화이트 스티븐슨(당시 대한제국 외교고문)을 저격했다. 두 의사의 독립정신은 후일 국내외 항일운동에 불을 지펴 이후 안중근, 이재명, 윤봉길 의사의거사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었다.

▲일시: 2017년 3월23일(목) 오전 11시 ▲장소: 샌프란시스코 한인회관 (745 Buchanan St., S. F. CA 94102)

▲문의: 한인회 사무국 (415)252-1346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