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미국 최대 한인 입양아 캠프, 콜로라도 헤리티지 캠프 개최


미국 전역 한인 입양아와 양부모, 가족, 자원봉사자 등 1천여명이 참여한 코리안 헤리티지 캠프가 지난 6월15일(목)~6월18일(일)까지 콜로라도주 그랜비 소재 YMCA 랜치에서 개최되었다.

올해로 제26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미국내 최대 한인 입양아 캠프로 한인 입양아와 양부모가 한국의 역사와 문화 등에 대해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자리로 운영되고 있으며 대한민국 보건복지부와 주샌프란시스코 대한민국 총영사관이 지속 후원하고 있다.

주샌프란시스코 김지민 부총영사는 행사에 참석해 입양아들에게 한국의 문화와 전통을 알리고자 노력하고 있는 양부모들의 노력에 감사를 전하고 “입양아들이 성장하여 한국과 미국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하였다.

아울러, 김지민 부총영사는 입양아 부모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국 문화소개와 독도, 동해표기와 관련한 한국 정부의 입장 등을 설명하는 워크샵을 개최하여 부모들의 한국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제공: 주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

사진: 콜로라도 헤리티지 캠프 개최 개막식 전경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