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Tilden 지역 공원에서 가주 원산지 관목 등 판매


EBRPD 식물원, 4월 21일 토요일 봄 세일 개최

EBRPD(이스트베이공원국)식물원 봄 식물 판매는 나무, 관목, groundcovers, 다년생 식물, 목초, 전구, 양치 식물 및 연례 식물을 포함하여 정원 수집에서 지원자에 의해 전파 된 가주(캘리포니아)출생 식물의 비교할 수없는 다양성에서 뿐만아니라 선정하는 희소한 기회이다.

토종 식물 씨앗으로. 상업용 보육원에서는 제공되는 많은 식물을 이용할 수 없다. 여러가지 만자 니타 (Arctostaphylos)와 ceanothus (Ceanothus)와 함께 토착 꽃 인 홍채, 호종 (Heuchera), 백합 (Lilium), 삼두엽 (Trillium) 및 몽키 플라워 (Mimulus)를 충분히 찾을 수 있다. 또한 제한된 수의 유성 (Primula clevelandii)을 제공 할 것이다.

가뭄에 강한 식물들

* 네이티브 샐비어 (Salvia spp.) - 'Bee 's Bliss', 'Allen Chickering', 'Whirly Blue'등 많은 항목이 포함됩니다. * 아일랜드 부시 양귀비 (Dendromecon harfordii). * 산타 크루즈 섬 ironwood (Lyonothamnus floribundus subsp. aspleniifolius). 이번 판매는 모든 Bay Area 정원의 조건에 맞는 식물을 특징으로 하며 전문가가 조언 및 정원 가꾸기 팁을 제공한다. 방문객은 정원을 탐험하고 원예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구입 한 장바구니에 자신의 상자를 가져와야 한다. 훌륭하고 지칠 줄 모르는 지역 공원 식물원 (Volunteer Garden) 자원 봉사자가 행사를 조직하고 모든 수익금은 정원에 직접 혜택을 준다. 가족과 함께 와서 처음으로 100명의 어린이가 무료 식물 (Friends 이사 인 Bob Case가 기증하고 기증 한 주민)을 받게된다. 현금, 수표 및 신용 카드로 지불 가능하다.

내 용: 지역 공원 식물원 가주 식물 봄 세일 일 시 : 4 월 21 일 토요일 오전 10시 - 오후 3시 회원 전용 판매 9 : 00-10 : 00am: 친구 멤버십은 문앞에서 구입할 수 있다. 장 소: 가든은 버클리의 Tilden 지역 공원에있는 브라질 빌딩 근처의 Wildcat Canyon Road와 Anza View Road 교차로에 위치하고 있다. 정원에 대한 안내는 www.nativeplants.org/directions.html을 참조하면 된다. 입장료: 무료 주 차: 자원 봉사자가 주차 장소로 안내 문 의: (510) 544-3169 또는 www.nativeplants.org

정원에 관하여

틸든파크 공원 식물원은 자연 그대로 아름답고 조용한 캘리포니아의 토종 식물 박물관이다. 캘리포니아 주 버클리 위의 언덕에있는 Tilden Regional Park 내에 위치한이 매혹적인 10 에이커의 정원은 희귀하고 멸종 위기에 처한 많은 식물의 성역이며 식물 군락에서 나무, 관목, 꽃, 풀밭을 돌아 다니는 방문객을위한 장소이다. 국가 전체에 정원의 주요 역할은 캘리포니아의 다양한 식물 생활을 보여주는 아름다운 경관을 조성하는 것이다. 그것의 임무는 미학뿐만 아니라 토종 식물 보존, 공교육 및 원예 실험을 포함하여 신생 식물을 종묘장으로 가져 오기 위해 고안되었다.

*이스트베이공원국은 1934 년에 설립 된 샌프란시스코 만 동부의 알라 메다 (Alameda) 및 콘트라 코스타 (Contra Costa) 카운티의 아름다운 공공 공원과 산책로의 시스템입니다.이 시스템은 하이킹, 자전거 타기를위한 1,250 마일 이상의 등산로를 포함한 73 개의 공원에 121,000 에이커 , 승마와 자연 학습장으로도 이용된다. <사진제공: 이스트베이공원국>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