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제는 우리의 역사를 써가야 한다”


SF민주평통, 통일 아카데미 개최 문유미 역사학 교수 초청 강연

민주평통 샌프란시스코협의회(회장 정승덕)는 지난 8월24일 (금) 팔로알토에 있는 미첼팍 커뮤니티센타 엘팔로알토 룸에서 지역 단체장들과 박준용 총영사, NUAC YC멤버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통일아카데미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정승덕 회장의 개회사와 박준용 총영사의 축사에 이어서 2018년 세계 여성위원 컨퍼런스에서 수고한 위원들에게 공로장 수여, NUAC YC 추가 위촉과 임명장 수여가 있었다. 특히 DMZ녹슨 철조망과 비무장지대의 탄피를 수거하여 포항제철에서녹여 만든 국민보은 메달을 대한민국 6.25참전 국가유공자회 북가주지회 유재정 회장에게 수여하였다.

이메달은 미정부에서 정전 60주년에 기념제작된 공식 메달로 인정된 메달이다.

이어서 스텐포드 대학의 문유미교수가 등단하여 “통일을 생각하는 현대사” (해방공간의 월남민과 삼팔선의 사회사)에 대한 강연을 진행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제주4.3 이젠 우리의 역사와 현대사 인식의 대립, 1919년 임시정부의 건국이냐, 1948년 건국이냐, 민중사냐 뉴라이트냐, 남한중심의 역사냐 북한 중심의 역사냐에 대한 공허한 이념적 대결을 넘어서는 공동체의 역사에 대한 진지한 성찰이 화해의 기반을 마련해 줄것이라는 내용의 강연을 진행하였다.

이날 참석한 위원과 동포들은 “지난 대한민국의 38선에 대한 새로운 내용과 현대사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하게 되어 좋았다”고 전했다. 특히 이영숙 위원과 김일현씨의 축하 고전 무용도 눈길을 끌었다.

끝으로 지난 20일 실시한 민주평통 18기 전반기 재무감사결과을 보고하는 시간도 가졌다.

<사진제공: 민주평통 샌프란시스코협의회>

사진1: 2018년 세계 여성위원 컨퍼런스에서 수고한 위원들에게 공로장 수여했다.(중앙이 정승덕 회장)

사진2: 문유미 교수가 강연을 하고 있다.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