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선한 영향을 주는 미국 시민이 되길”


<재미한국학교 북가주 협의회 주최 청소년 리더쉽 워크숍> 16일, 제3차 청소년 리더쉽 워크숍

강사에 매튜 리 박사

재미한국학교 북가주 협의회(회장 황희연)에서는2월 16일(토) 오후 4~6시까지 Cupertino Quinlan Community Center에서 Matthew Lea (Ph D. 상담 심리학 박사, 목사)를 모시고 청소년 리더쉽 워크숍이 있었다. 협의회 소속 한국학교에서 자원봉사를 하고 있는 9학년이상의 학생들이 이 워크숍에 참가한 후 올 1년동안 자원 봉사한 시간에 합당한 미대통령 봉사상이 수여된다.

워크숍에 앞서 황희연 회장은 “여기 모인 우리 학생들은 작게는 한국학교, 미국학교, 조금 더 나아가 지역사회, 더 나아가서는 세계 속의 리더가 될 사람들 이다. 건강하고 선한 영향력을 갖춘 리더들이 속해 있는 사회는 어떤 모습일까? 그리고 그런 사회는 어떻게 변화되고 발전할 수 있을까? 오늘 매튜리 박사님을 통해 그 해답을 함께 찾는 귀한 시간이 되기를 기대하며, 오늘의 주인공들에게 환영의 박수를 보낸다”고 인사말을 했다. 박준용 총영사님은 “어떤 리더가 훌륭한 리더인가?” 학생들에게 질문하며, 리더는 결단력 통솔력 창의력 등이 있어야 한다며 그 전에 유교의 핵심적 가르침인 5가지 덕목인 인의예지신(仁義禮智信)이 있어야하고, 사서삼경 가운데 하나인 <대학>에 나오는 수신제가 치국평천하(修身齊家 治國平天下)는 훌륭한 리더가 되기 위해서 해야할 일의 순서임을 학생들에게 말씀하였다.

이어, “Healthy Me, Healthy Community”란 주제로 매튜 리 박사님과의 워크숍이 진행되었으며 내용은 다음과 같이 정리된다. "우리 모두는 사회의 한 일원으로 살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에서 Korean-American 으로 살아가는 우리는 아주 특별한 환경에서 살고 있다고 말 할 수 있습니다. 사회의 한 일원으로 산다는 것은 그 사회에 영향을 주며 산다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모든 사람은 내가 원하든 원치 않든 그 사회의 리더 입니다. 사람에 따라 많은 영향을 주어 큰 리더 역활을 하는 사람도 있고 적은 영향을 주어 작은 리더가 되는 사람도 있습니다. 저는 모든 Korean-American 들이 이 미국 사회에 많은 선한 영향을 주는 사람들이 되었으면 합니다. Korean-American 들로 인해 미국이 더 살기 좋고 서로 서로를 돕는 그런 나라로 발전했으면 합니다.

한 사회가 건강하게 변하고 유지 된다는 것은 그 사회의 구성원 한사람 한사람이 건강하게 변하고 성장한다는 것입니다. 건강한 구성원이 없이는 건강한 사회가 있을 수 없습니다. 그래서 나의 장단점을 잘 알고 나를 발전 시켜 성장하는 것이 곧 이 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것 입니다. “Healthy me, Healthy community” 는 나를 발견하고 성장하는 시간 입니다. 내가 누구 인지 알고, 나의 상처는 무엇인지 알며 그것을 통해 나의 장점과 단점을 알아 나의 상처는 치료해 주고 나의 장점은 극대화 시키며 나의 단점은 고쳐나가는 것입니다. 프린스턴 대학의 심리학 교수인 마틴 셀리그먼(Martin Seligman) 교수는 사람이 행복해 지는 것은 자신을 돌보고 거기서 발생하는 에너지를 타인을 위해 사용할때 사람이 가장 행복한 삶을 산다고 말합니다. 오늘 “Healthy me, Healthy community” 를 통해 건강한 리더쉽으로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Korean-American 들이 많이 나오길 바랍니다. 나를 통해 나의 행복이 타인에게 전해져서 우리가 사는 미국이 Korean-American으로 인해 건강하며 행복한 사회가 되길 기대합니다"

워크숍에 참가한 학생들은 시종일관 집중해서 들으며 같은 고민의 또래들과 서로 그림으로 감정을 나누며 웃고 이야기하며, 마감을 아쉬워하면서 강사님과의 개별의 질문시간을 갖기도 했다.

한국학교 협의회의 다음 행사는 오는 3/16(토) 봄 교사연수회 특강으로 3.1운동 100주년을 맞아서 한국의 안보에 대한 주제로 있을 예정이다. <사진제공: 재미한국학교 북가주 협의회>

사진: 16일 행사 직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