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건강 걷기 행사 통해 타 민족간 이해 키운다”


<Multicultural Wellness Walk Shadow Cliffs Regional Recreational Area >

쉐도우 클리프 다민족 걷기 행사 성황리에 마쳐 벌레혹(Gall) 설명 들어

트라이밸리 지역에 위치한 휴양지Shadow Cliffs Regional Recreational Area(이하 Shadow Cliffs / 쉐도우 클리프)에서 다민족 걷기(Multicultural Wellness Walk) 행사가 지난 3월 23일 1백2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행사는 Naturalist Constance Taylor와 Fitness/Zumba instructor Carah Herring 이 리드했다. 특히 Constance Taylor는 Oak Apple Gall에 대한 설명이 관심을 끌었다. Oak참나무는 자라면서 벌레들이 살 수 있는 벌레혹 같은 Gall(충영)을 생산한다. *식물의 줄기나 잎 ·뿌리 등에서 볼 수 있는 비정상적인 혹 모양의 팽대부로 곤충이나 선충(線蟲) 등의 동물 및 균류의 기생에 의한 자극으로 생긴다. 조직세포는 정상적인 간접핵분열을 하지 않고, 직접분열에 의해 증식하며, 세포 내에 많은 핵이 들어 있거나 거대한 핵을 가진 것이 있다. 콩과식물의 뿌리혹도 뿌리혹박테리아가 공생하기 때문에 생긴 충영이라고 할 수 있다. 벌레혹이라고도 한다. <두산백과사전>

이스트베이공원국은 1년 6회에 걸쳐 ‘다민족 건강 걷기행사’와 ‘등산로 보수 자원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언어가 다른 소수 민족들이 이런 걷기 행사를 통하여 서로의 문화와 관습을 배우고 이해를 통하여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차이를 사전에 해소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또한 자연을 통해 건강한 생활을 영유하고 보존하는데 뜻이 있다. 2017 년에 Shadow Cliffs에 태양 전지판이 설치되었다. 이 프로젝트에는 연간 1.2 메가 와트의 에너지를 생산하는 태양광 패널이 포함되어 있다. 이 생산량은 거의 모든 공원지역의 전기 사용을 상쇄 할 만큼 충분하다. 전기 자동차 충전소 3 곳, 새로운 재활용 된 수역 및 토착 나무 심기도 포함된다. 이 새로운 태양열 카 포트 시스템은 Shadow Cliffs의 주차장에 필요한 그늘도 제공한다. 보트는 안전하게 운반 될 정도로 가벼운 경우 호수 해안선에서 진수하는 것이 허용되며 보트 대여 및 음식 할인은 계절적으로 열리며, 일반적으로 늦봄부터 초가을까지 오픈한다.

Shay Cliffs에서는 스탠리 불르 바드 (Stanley Boulevard)의 플레 젠턴 (Pleasanton) 도심에서 불과 1.6km 떨어진 곳에 수영과 낚시를 위한 피난처이기도 하다.

이전에 자갈 채취장이었던 Shadow Cliffs는 카이저 인더스트리 (Kaiser Industries)에 의해 Park District에 기증되었고 1971 년에 공원으로 개장되었다.

이스트베이공원국(EBRPD)는 80 에이커의 호수와 충분한 주차 공간, 피크닉 장소 포함하여 266 에이커의 공원을 개발했으며 장애인을 위한 시설도 준비되어 있다.

주 호수 외에도 Shadow Cliffs에는 작은 호수와 연못 체인이 있는 아로요(Arroyo)가 있다. 수영이나 보트 타기는 허용되지 않지만 그늘진 지역과 조용한 바닷물은 더운 여름날 평화로운 휴양지가 된다. 수영을 즐기는 호수 해변에는 주말에는 봄과 가을에, 여름에는 여름에 열리는 목욕탕과 다과가 있다. 매주 송어와 메기가 쉐도우 클리프 (Shadow Cliffs) 호수에 심어 져 있으며, 낚시꾼은 블루길과 블랙베이스를 시도 할 수 있다. 낚시대회는 매년 개최된다. 공원의 한적한 백 호수 지역에서는 수많은 물새가 일년 내내 발견 될 수 있다. 이날 행사에는 2인조 유태인 연주가가 참석해 애절한 유태인 전통음악이 진미를 보여 주었다. 문의: 쉐도우 클리프 (925) 484-1986으로 전화하십시오.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