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애국선열의 숭고한 희생에 부끄럽지 않도록 …”


SF한인회와 공동주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식 최수경 무용단 출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식이 8월 15일 오전 11시 SF한인회관 강당에서 장성덕 SF한인회 수석 부회장의 사회로 열렸다. 이날 행사는 SF총영사관과 SF한인회, 북가주 광복회 공동주최로 개최되었는데 현재 한일갈등이 정점에 있는 만큼 특별한 의미를 부여했다. 기념식 참석자 전원이 애국가 제창 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으로 희생한 애국선열들의 헌신을 기렸다. 박준용 SF총영사는 문재인 대통령 경축사 대독을 통해 “대통령의 임기 내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 그리고 비롯해 최근 불거진 일본의 경제보복과 관련 일본이 과거 이웃 나라에 가했던 불행을 성찰하고 부당한 수출규제가 아닌 대화와 협력의 길로 들어서 동아시아의 평화와 번영을 함께 이끌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곽정연 SF회장과 이석찬 미주총연 서남부연합회장은 ”광복을 위해 먼 타국에서 독립을 외친 독립이민선조들의 역사를 후손들에게 바르게 전달해야 한다“며 ”이러한 후세들이 주류사회에서도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투표 참여 확대와 정치력 신장 지원도 계속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윤행자 북가주광복 회장은 ”애국선열의 숭고한 희생에 부끄럽지 않도록 올바른 자유민주주의 국가로서 가장 근본적인 권리인 자유와 행복을 추구하고 세계평화에 협력해 나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광복절을 특별히 기념하기 위해 최수경 무용단(장)의 ‘화관무,’ ‘모둠북 춤,’ ‘흥 춤’을, SF시니어합창단(단장 서순금)이 ‘선구자’ 합창을 선보여 감동의 박수를 받았다. 이날 참석자 전원이 함께 광복절 노래를 제창하고, 이종규 전 북가주 광복회 회장의 선창에 따라 만세삼창을 불러 광복의 의미를 더했다. 이경희 SF노인회장, 이돈응 SF노인회 부회장, 정경애 GCF이사장, 진월 북가주승가협회 회장, 유고명 내과의(은퇴), 김관희 전 노인회장 등과 SF 한인회 이사 등이 참석해 행사를 도왔다.

사진: 지난 8월 15일SF한인회관에서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식에서이종규 전 북가주 광복회 회장의 선창에 따라 참석자 전원이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삼창을 부르고 있다.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