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주간현대’ 응원합니다


예기치 못한 코로나바이러스-19으로 고통받는 동포 여러분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냅니다. 우리는 어렵고 힘든 일이 있어도 인내하고 극복하는 저력을 가진 민족입니다. 이번 고난도 슬기롭게 극복하시기 바랍니다. 동포언론 ‘주간현대’도 어려운 처지에 놓여 있는 동포들에게 용기와 힘을 줄 수 있는 신문의 사명을 감당할 수 있도록 응원합니다.

박상운, 나안치, 김광열, 안애나, 성인제, 장홍종, 정몽환, 윤일중, 오성환, 장애옥, 염영호, 서양효, 김용복, 강현진, 최경열, 김무현, 권남열

▲주간현대 후원금 보낼 주소: HD NEWS USA P. O. BOX 4161 Oakland CA 94614

▲ 강현진 (916-599-4004) 김동열 (510-635-2323)


Hyundae News USA   (415)515-1163  hdnewsusa@gmail.com   P.O. Box 4161 Oakland CA 94614-4161
                                                                                                                           ©Hyundae News US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