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ID-19 백신 사용률은 아시아-태평양계 미국인 5월 문화유산의 달에 희망을 선사합니다

CDC는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들을 위한 안전한 모임과 여행에 대한 지침을 계속 제공하고 있습니다.

5월은 아시아-태평양계 미국인(AAPI) 문화유산의 달로서, AAPI 의 성과를 기념하고 미국 역사를 통해 우리 지역사회의 공헌을 인정하는 기간입니다.


올해, 반 아시아적 증오 사건과 우리 지역사회에 계속되는 경제적, 사회적 도전에 직면하여, AAPI 문화유산의 달은 다음과 같은 새로운 의미를 부여합니다. 그것은 희망입니다. 이번 달부터 12세 이상이면 누구나 COVID-19 백신 접종이 가능합니다. 또한, 이전 예약하기 어려웠던 상황에서 벗어나, 주 정부는 백신 접종 예약 가능성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5월 17일 현재, CDC는 157 백만 명의 미국인이 백신 접종을 선택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이 중 적어도 5.9%의 아시아인 (비 히스패닉)과 0.3%의 하와이 및 태평양 섬 원주민 그룹이 최소 한 번 백신 접종을 받았습니다. 이들은 약 544만 명의 사랑하는 사람들입니다! 게다가, 백신 보급이 시작된 이후 미국 노년층(65세 이상의 성인)의 84.5% 이상이 백신을 접종 받았고, 이는 광범위한 지역사회 회원들이 백신 접종을 통해 노인 및 타인을 보호하기 위해 그들의 역할을 다하고 있음을 나타내는 극적인 변화를 보여주는 수치입니다.


이는 544만 명의 AAPI 지역사회 회원들이 가깝거나 멀리 있는 가족과 친구들을 만나고, 어르신들과 모임, 여행 등 그리웠던 활동을 재개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백신은 COVID로 인한 입원과 사망을 거의 100%를 예방합니다. 이것은 백신이 효과적이라는 증거입니다.


최근 AARP 패널에서 아델라이다 M. 로사리오(Adelaida M. Rosario) 박사는 아시아계 미국인, 하와이 원주민 및 태평양 섬(AANHPI) 주민 지역 사회가 백신에 대한 정보를 수집할 때 직면하는 고유한 도전에 대해 공유했습니다.


로사리오 박사는 "AANHPI 커뮤니티는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소통에 대한 단일화된 접근 방식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보건복지부(HHS)는 지역사회에 가까이 접근할 수 있도록 해당 모국어로 제작된 수많은 인쇄 자료와 가상 자료를 연구해왔다.”고 설명하며, 15개 이상의 AAPI 지역사회에 대한 홍보와 광고를 포함한 새로운 전국 캠페인 “함께 이겨냅시다(We Can Do This)”를 언급했습니다.


"이번 팬데믹에 추가로, 아시아계 미국인 사회에 대한 고정관념 때문에 부정적인 관심이 고조되고 있으며, 이는 매우 유감”이라고 로사리오 박사는 언급했습니다. "공중 보건 위기와 더불어 이 모든 끔찍한 차별을 함께 당하고 있기에, 모든 노년층의 아시아계 미국인 지역사회 구성원은 실질적으로 '이중 팬데믹’을 겪고 있다.”고 말합니다.


로사리오 박사는 일부 사람들은 부작용이 경험했다는 것을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가벼운 부작용을 경험했지만 “잘 지내고 있는” 수백만 명에 비해, 질병은 “적은 수”와 “드물게 발생“한다고 설명합니다.


로사리오 박사는 “지금까지 백신이 주는 혜택은 이런 소소한 위험을 뛰어넘습니다.어린 자녀를 데리고 일련의 접종을 받을 때 직면한 위험과 같은 수치”라고 말합니다. 이처럼 드물게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지만, 현재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백신 접종으로 인구 수준보다 감염자 수가 감소하는 것을 보며 성공적인 결과를 축하하고 있습니다.”


백신 접종 전 질문이 있는 경우 해당 지역의 의료 제공자 또는 의사에게 문의하십시오. 추가 자료를 찾으신다면, 믿을 수 있는 지역 지도자에게 문의하십시오. 인터넷 접속이 가능하고, 온라인으로 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면 CDC처럼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를 방문하시거나,vaccines.gov 에서 가까운 백신 접종소를 찾으십시오.


궁극적으로, 백신 접종을 받은 사람이 한 명 더 있다면, 팬데믹 이전의 생활로 돌아가기 위해 한 걸음 나아가는 것입니다. 대학생 자녀부터 조부모님, 친구, 동료 등 주변 사람들에게 백신 접종을 받도록 권장하십시오. 올 여름 전국적으로 접종률이 65%에 가까워지면, 우리가 이룬 엄청난 진전으로 내년에는 다른 전망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2022년 AAPI 문화유산의 달까지, 전 국민이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함께 이겨냅시다!